제주테크노파크, 화장품 미생물 분야 공인시험 자격 확보

경제
경제
제주테크노파크, 화장품 미생물 분야 공인시험 자격 확보
한국인정기구, 제주TP 화장품 공인시험 항목에 미생물 추가 인정
  • 입력 : 2023. 03.30(목) 17:45
  • 임윤진 기자
제주테크노파크, 화장품 미생물 분야 공인시험 자격 확보
[호남도민신문 = 임윤진 기자] 제주테크노파크가 화장품 미생물 분야 공인시험 자격을 확보했다. 제주화장품 기업들이 미생물에 대한 안전성 시험과 제품 개발을 하는데 한층 탄력받을 전망이다.

제주테크노파크(원장 문용석, 제주TP)는 최근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화장품 미생물 분야 4종에 대한 시험을 인정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인정받은 미생물은 총호기성 생균수, 대장균, 녹농균, 황색포도상구균 등 4종이다.

KOLAS는 지난 1월 국제공인시험기관인 제주TP에 대한 정기검사와 확대평가를 실시했다. 이를 통해 화학 및 생물학 시험기관 적격성을 재확인한 데 이어, 그동안 인정되지 않았던 화장품의 미생물 분야에 대한 공인시험까지 가능해졌다.

제주TP는 2012년 처음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은 이후 제주도내 식품, 화장품 기업의 제품 개발 과정에서 중금속 등 화학적 위해요소, 그리고 미생물 등 생물학적 위해요소를 확인하는 시험분석을 지원해왔다.

제주TP는 앞서 인정받은 식품 6종, 화장품 5종, 식품 미생물 5종과 함께 4종을 추가해 모두 20개 항목에 대한 공인시험을 할 수 있게 됐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시험분석은 제주도내 81개 기업에서 의뢰한 1,351건이다.

한편, 김병호 제주TP 바이오융합센터장은 “제주를 대표하는 국제공인시험기관에 걸맞게 올해 식품과 화장품 연구개발, 시험 장비를 추가 구축하여 제주기업들이 제품 안전성과 수출경쟁력을 지속 확보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임윤진 기자 hnnews365@naver.com